[제2회 교회건축 대상 시상식] 교회건축 새로운 패러다임 정립 주역들

설계 부문 이용우 대표 등 10명 “한국교회 더욱 열심히 섬길 것”

[제2회 교회건축 대상 시상식] 교회건축 새로운 패러다임 정립 주역들 기사의 사진

‘제2회 대한민국 교회건축 대상’ 수상자들이 16일 서울 여의도 국민일보 빌딩 대회의실에서 시상식을 마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. 가운데는 변재운 국민일보 사장. 강민석 선임기자

‘제2회 대한민국 교회건축 대상’ 시상식이 16일 서울 여의도 국민일보 빌딩 대회의실에서 열렸다. 국민일보가 주최하고 ㈜젠코리아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한국 교회건축의 바른 가치를 정립하고 바람직한 교회건축 모델을 제시하기 위해 마련됐다.
수상자는 설계부문 대상 이용우(칸·도시건축사사무소), 시공부문 대상 한상업(지우종합건설) 조동운(명가토건) 나성민(사닥다리종합건설), 시공부문 최우수상 이선자(예일디자인그룹) 장형준(필하우징종합건설) 대표다.
또 건설사업관리(CM) 대상 김도현(제이풀), 리모델링 대상 장형준, 음향 최우수상 허재호(씨아이 웍스), 영상 최우수상 최종배(한맥아이티) 대표가 각각 수상했다.
설계 대상을 수상한 이 대표는 소감에서 “그동안 바람직한 교회건축 설계를 위해 고민하고 노력해 온 것을 하나님께서 인정해주신 것 같다”며 “국민일보 교회건축 대상 수상자에 걸맞게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 시공 대상을 받은 한 대표는 “한국 교회건축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세우는 데 더욱 헌신하라는 주님의 뜻으로 알고 교회건축 시공 분야에서 한국교회를 더욱 섬기겠다”고 밝혔다.
변재운 국민일보 사장은 인사말에서 “교회건축 분야에서 탁월하고 한국교회를 누구보다 사랑하는 분들을 시상하게 돼 영광”이라며 “앞으로도 교회건축을 통해 하나님께 크게 쓰임받으시길 바란다”고 했다. 이어 “한국교회가 다시 부흥할 수 있도록 각자의 위치에서 더욱 기도하고 노력하자. 국민일보도 적극 돕겠다”고 했다.
전병선 기자 junbs@kmib.co.kr

[출처] – 국민일보 [원본링크] – http://news.kmib.co.kr/article/view.asp?arcid=0923950287&code=23111111&cp=du

운영자 허재호 대표

교회음향 / 건축음향 / 교회영상 / 교회특수조명 컨설팅을 합니다 031-906-1973 / hjh0660@hanmail.net 통해 문제를 해결받을 수 있습니다.